코너별 보기
   daesoon.org  
대순149년(2019) 10월

PDF

이전호 | 다음호

 

도전님 훈시 종단소식 도장은 지금 전경 성구 도장 둘러보기 나누고 싶은 이야기 대원종 생각이 있는 풍경 대순캠프 대순문예 정심원 울타리 정각원 특별기고 엽서톡톡 알립니다

대순문예 : 까치밥

까치밥



원평1-14 방면 평도인 김사랑



겨울의 삭막함이 그나마 인정이 남아있는


감나무가 겨울을 안아준다


까치밥으로 남겨두어 매달린 감이


겨울의 차가움을 따스함으로 승화시킨다


값나가는 곶감도 되지 못하고


간식거리 홍시도 되지 못하고


한 몸 바쳐 누군가의 밥이 되었다


지쳐서 힘든 이들의 밥이 되었다


보잘것없는 모습으로 남아있지만


누군가에게 나를 주기 위해


그 여름 따가운 햇살 살라 먹고


살찌우고 살찌워 부끄러운 새색시 볼처럼


발그레하니 치장하더니


뜻이 있어 겨울을 말없이 기다렸나 보다


누군가에게 나를 주기 위해서











관련글 더보기 인쇄

Copyright (C) 2009 DAESOONJINRIHOE All Rights Reserved.
경기도 여주시 강천면 강천로 882 대순진리회 교무부 tel : 031-887-9301 mail : gyomubu@daesoon.org